산전관리-임신중 약물상담

img 임신과 약물임신한 여성의 가장 큰 걱정거리는 약물복용이다. 상당수 여성들은 임신한 사실을 모르고 복용한 감기약때문에 기형아를 출산하지 않을까 걱정하며 낙태를 고려하기도 하고 심한 질병이나 아픈 곳이 있어도 제대로 약을 복용하지 못해 증상이 악화되거나 병을 키우기도 합니다. 임신전 임신중 약물을 복용하여 임신과 출산 태아의 위해성 여부에 대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임신부와 태아를 약물위험에서 보호하고자 합니다.



A그룹 태아를 포함한 모든 인간에게 아무런 위험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는 약물로 그 대표적인 것은 multivitamin이다.

B그룹 동물 및 인간에서 증명할 수 있는 기형의 예가 없었던 약물로 페니실린 과 인슐린 같은 약물을 말한다.

C그룹 동물실험에서 유해하다고 판정되었으나 인간에서는 유해하다고 인정할 만한 문헌 보고가 없는 약물           로 코카인, 에페드린, 에피네프린등이 속한다.

D그룹 동물실험에서 뿐 아니라 인간 에서도 기형이 유발된다고 증명된 약물로서 이 약물을 산모에게 투여하             여 산모가 해로움보다는 이득이 많다고 판정 된 것들이다. 대표적인 것은 갑상선기능항진증에 사용되             는 Propylthiouracil 과 항암제 들이다.

X그룹 동물실험에서 뿐 아니라 인간 에서도 기형이 유발된다고 증명된 약물로서 이 약물을 산모에게 투여하             여 산모가 해로움보다는 이득이 많다고 판정 된 것들이다. 대표적인 것은 갑상선기능항진증에 사용되             는 Propylthiouracil 과 항암제 들이다.


FDA 분류상 D,X등급만이 문제가 됩니다. 이 경우도 먹는 시기와 양에 따라 태아에 미치는 정도가 달라집니다.
복용시기와 약물

임산부의 약물사용은 태아의 기관형성과 발달에 이상을 나타낼 수 있다. 선천성 기형의 빈도는 전 출생아의 1∼2%를 차지합니다. 여성들은 가임기간 또는 임신초기에 임신인줄 모르고 약을 복용하는 경우가 많고, 임신 사실을 확인후 태아에게 나쁜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걱정하여 의사와 상의하게 됩니다. 태아 기형의 원인은 원인 불명과 유전적 질환이 대부분으로, 약물로 인한 요인은 2% 이하에 불과하지만 알려진 원인이기 때문에 걱정하고 조심하게 됩니다. 태아 기형은 어느 한가지 요인의 작용에 의해 발생하기보다 여러 인자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나타나므로 임신 초기에 약물남용은 태아에게 위험을 가중시킬 수 있습니다.

임신3~8주가 가장위험

약물이 태아에 미치는 영향은 태아에 도달하는 약물의 용량, 약물 노출 당시의 임신주령, 노출기간, 모체 및 태아의 유전자, 동시에 노출된 다른 약물 등에 영향을 받는다. 수정후 2주까지는 약물이 태아에 영향을 끼치면 유산하게 되므로 기형에 영향이 없다. 이 시기에는 발생란이 손상을 받으면 죽거나 아니면 완전히 재생될 수 있기때문이다. 그러나 수정후 3~8주는 장기 형성기로 기형이 유발될 수 있는 결정적인 시기이다. 장기에 따 라 분화시기가 다르므로 어느 시기에 노출되었느냐 에 따라 다른 기형이 생길 수 있다.

수정후 9주 이후에는 태아성장기로 기형발생은 드물다. 그러나 생식기, 신경계 등 이 시기 도 분화가 계속되는 장기의 경우 기형이 발생할 수 있다. 이 시기에 복용 한 약물 부작용 은 주로 성장지연이나 기능부전으로 나타난다.

감기약

임신초에 가장 많이 복용하는 약은 감기약이다. 감기약에는 대부분 알코올 성분이 들어있어 태아성장에 지장을 줄수 있다. 통상적으로 감기약에 처방되는 항히스타민제의 경우 기형유발이 보고된 적은 없으나 일부 약은
임신말기에 많이 사용하면 중추 신경계에 대한 자극으로 신생아에서 경련을 일으킬 수 있다. 임신말기에 지속적으로 복용하는 것은 피해야 한다.
항울혈제는 자궁혈류량을 감소시킬 수 있어 자궁태반부전이 의심되는 경우 사용을 금하며,
거담제의 하나인 요드 유도 체는 선천성 저갑상선증 및 갑상선종이 발생하므로 임신중에 사용해서는 안된다.

소화제 위장약

제산제인 알루미늄 과 시메티딘, 라니티닌, 잔탁 등 은 임신중에 사용 해도 안전하다. 하제는 변비를 치료할 때 식이요법이 실패한 경우에만 권장된다. 임신중기 이후에 사용하면 조기 진통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지사제인 로페라마이드는 아직 충분 한 연구가 이뤄지지 않았지만 동물실험 결과 기형발생과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진통제

타이레놀은 임신중 가장 안전한 약물이다. 임신 초기에 아스피린과, 이부프로펜이나 디클로페낙과 같은 비스테 로이드성 진통소염 제를 복용했을때 임신 결과에 영향을 끼친다는 의학적인 증거는 없다. 하지만 임신후기에 복용하면 정상적으로 열려있어야 할 태아의 동맥관을 폐쇄시키거나 양수과소증을 유발할 수 있고, 괴사성 장염과 호흡장애 등을 일으킬 수 있다. 그러나 이런 약을 2,3일 정도만 복 용했다면 신생아 합병증은 거의 발생 하지 않는다.

항생제

페 니실린은 임신 전기간에 걸쳐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약물이다. 세팔로스포린도 기형발생 위험이 높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에리스로마이신은 기형발생과 는 관계가 없으나 임신중기에 간독성 위험이 있으므로 사용을 금하는 것이 좋다. 스트렙토마이신은 태아의 귀에 영향을 끼치며, 테트라사이클린은 치아의 변색 및 뼈의 성장 장애를 일으키므로 임신 중에 복용 하면 안된다.

비타민

대부분 비타민 제제는 적당히 섭취하면 임신초기에도 안전하다. 그러나 비타민A를 과량 섭취할 경우 기형을 초래할 수 있다. 여드름 치료제로 쓰이는 비 타민A 유도체인 아이소 트레티노인은 자연유산, 순환기 및 신경계에 기형을 유발하 는 물질로 증명됐으므로 이 약을 복용중에 임신이 되었다면 임신중절을 고려해야 한다.

임신과 피부약

임신중 피부 연고나 안약 등에 대해서는 별다는 조심을 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런 외용제 도 장기간 다량으로 사용하면 태아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일부 피부연고에는 스테로이드라는 호르몬 성분이 들어있다. 스테로이드제는 언청이 구개파열을 일으킨다는 보고가 있지만 피부에 흡수되는 양이 매우 적어 문제가 되지 않는다. 그러나 장기간 사용하는 경우 좋을 것이 없으므로 가능한 한 얇게 바르고 단기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수면제

가능하면 복용하지 말아야 한다.

안전성이 확보된 약물
종류대표적인 약
해열진통제 타이레놀, 아스피린
카페인 종합감기약, 차, 커피, 콜라
세파계항생제 -
항생제 페니실린
당뇨치료제 노보렛, 휴물린
갑상선 치료제 콤지로이드
조기진통억제제 유토파
위험성이 거의없는 약물
종류대표적인 약
항생제 마이신류, 바이브라마이신, 독시사이클린
항히스타민제 콘택, 화이투벤, 판피린
진해제, 진통제 코데인정
부신피질호르몬 덱사메타손, 솔루메드롤, 오라덱손
강심제 디고신, 라니톱
마약진통제 엠에스콘틴, 염산몰핀, 데메롤
피임약 마이보라, 머시론, 미니보라
신경안정제 바리움
갑상선치료제 안티로이드
고혈압제 아테로놀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 이부프로펜, 설파진
항응고제 헤파린
호르몬제 데포프로베라
향균제 칸다졸, 코로나졸
당뇨약 설포닐루리아
경등도의 위험성이 있는 약
종류대표적인 약
해열진통제 타이레놀, 아스피린
항바이러스제 바크락스, 아시클로버, 조리락스
고혈압약 캅토프릴, 카프릴, 니페디핀, 아달라트
향균제 후라질
진경제 루미날, 자론틸
중등도의 위험성이 있는 약
종류대표적인 약
해열진통제 타이레놀, 아스피린
진경제 테크레톨, 페니토인, 발핀
알코올 -
항우울제 리치온
항갑상선제 메티마졸
위험성이 높은 약물
종류대표적인 약
해열진통제 타이레놀, 아스피린
항응고제 메리프린
항암제 싸이크람, 메토트렉세이트
여드름치료제 레타크릴, 데이트필름
오른쪽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