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루시나 칼럼 - 육아 - 출산
출산 후 산모에게 나타나는 몸의 변화
출산을 마친 후 산모의 몸에는 어떠한 변화가 나타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인스타그램
조회 278 추천 27
문의하기
첨부파일 : 1523603716-50.jpg


 

 

 

아기를 낳은 산모의 몸은 출산 전 몸 상태로 빠르게 회복되지 않습니다. 출산 후 신체적으로 여러 불편함과 증상을 겪게 되지요. 오로와 산후통, 훗배앓이, 탈모, 손목통증, 요통과 골반통 등 산후 트러블이 꽤 만만치 않습니다. 이 때 올바른 관리는 여성의 평생 건강에 영향을 미치므로 산후조리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습득하고, 자신만의 올바른 산후조리 방법을 정해야 합니다.

 

 

 


 1. 자궁 수축


태반이 나온 후에는 태반이 있던 곳의 혈관이 수축되어 출혈을 막고, 자궁도 수축되기 시작 합니다. 출산 직후 약 1kg 이었던 자궁은 6주가 지나면 주먹 크기 정도로 작아집니다. 자궁이 원래 크기로 줄어들면서 불규칙한 수축과 이완이 반복되는데, 이것을 산후통이라고 합니다.

자궁은 점차 수축되며 안에 고여 있던 오로가 배출됩니다. 오로는 출산 후 자궁 내막이 재생되면서 배출되는 분비물로 출산 후 3~4일 동안은 혈액이 섞인 붉은색 입니다. 1주 뒤에는 갈색, 2주 뒤에는 탁한 백색오로가 배출됩니다.

 



 

 

 


 2. 자궁경관과 질


자궁경관은 산후 4~6주가 되면 완전히 닫힙니다. 질은 1주일 정도 지나면 붓기와 상처가 다소 치유되고, 3주가 지나면 늘어짐도 없어지지만 질 탄력은 개인에 따라 다를 수 있고 심각하게 탄력을 잃게 되어 요실금이나 배변 기능장애, 질 이완증이 생기는 경우도 많습니다. 회음부 절개부위는 대개 1주 전후로 회복됩니다.

 


 

 

 


 3. 비뇨기관의 변화


출산 후 방광은 팽창 된 상태로, 방광 내 압력에 상대적으로 둔감하므로 소변을 본 후에도 잔뇨(방광 내 남아있는 요)가 많을 수 있습니다. 방광에 잔뇨와 세균뇨가 있을 때 신우(오줌이 일시적으로 모이는 신장의 가장 안쪽 부분)와 요관(소변을 신장에서 방광까지 전달 해 주는 가늘고 긴 관)이 팽창되어 있으면, 요로감염이 생기기 쉽습니다.

팽창 된 요관과 신우는 출산 후 2~8주가 지나면 화복하게 되며, 대부분의 산모가 3개월 후에는 정상적인 소변을 볼 수 있으므로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4. 배변 변화 및 항문 질환


출산 후 며칠은 변비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이는 분만 중에 먹은 음식이 거의 없고 대장과 소장의 운동이 일시적으로 감소하기 때문입니다. 치질이 악화되거나 회음부 절개로 인한 상처의 통증으로 인해 산모 스스로 배변을 미루게 될 수도 있습니다. 치질은 임신 중에 나타날 수 있지만 출산 후에 나타나기도 합니다. 대부분 2개월 내에 회복되오니 일단 경과를 지켜보는것이 좋겠습니다.

 



 

 

 


 5. 출산 후 발생 할 수 있는 통증


► 훗배앓이 (산후진통) 

출산 후 산모의 자궁은 줄어들기 시작하면서, 6주가 지나면 원래 크기로 되돌아갑니다. 자궁이 수축되면서 산후통 또는 훗배앓이 라고 말하는 (배가 당기는 듯한) 통증을 느끼게 될 수 있습니다. 산후통은 모유수유를 하는 동안 강하게 나타나는데, 아기가 엄마의 유두를 빨면 옥시토신이라는 호르몬 분비가 촉진되고 이 호르몬이 자궁 수축을 유도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 회음부 통증

회음절개술이나 회음부 파열로 인해 봉합을 한 경우, 봉합 실은 2주 정도면 저절로 녹아서 사라집니다. 

절개부위나 파열부위도 약 6주 정도가 지나면 원 상태로 회복되지만, 분만 당시 파열 상태에 따라서 통증이 오래 지속될 수도 있습니다.

 

► 제왕절개 부위 통증

보통 수술 봉합 실은 일주일 정도 지나 제거하며, 수술 상처의 통증은 약 2~3일이 지나면 개선됩니다.

 



 

 

 

 


 6. 출산 후 발생 할 수 있는 열


출산 후 첫 24시간은 산고로 인해 열이 날 수 있으나, 곧 정상 체온으로 돌아옵니다. 처음 24시간을 제외한 10일 중 2일 이상 하루 4회 체온을 측정했을 때 38도 이상으로 측정되는 경우를 산욕열이라 합니다. 산욕열의 원인으로는 자궁감염, 신우신염, 유선염, 혈전성 정맥염, 회음부의 염증, 제왕 절개 부위 염증 등이 있습니다. 위의 증상은 반드시 치료가 필요합니다. 유방 울혈로 인한 열은 대개 39도를 넘지 않으며, 24시간 이상 지속되는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

 




 

 

 


 7. 탈모


임신 중 증가되었던 에스트로겐의 수치가 출산 후 정상으로 돌아오면서, 모발이 한꺼번에 빠져 탈모가 나타납니다. 출산 후 3~6개월 이내에 발생하고, 보통 6~12개월 정도 지나면 회복되므로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머리를 자주 감거나, 펌, 염색은 자제하며, 단백질과 비타민을 충분히 섭취하고, 나무 빗이나 손바닥으로 두피 마사지를 해주면 도움이 됩니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출산후 건강관리' 글 참조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16594875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