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후기게시판 - 산후조리원 후기
트위터로 보내기 인스타그램
루시나산부인과,조리원후기 2021-01-14 10:27:48
작성자   루시나산부인과 imusiwer1@nate.com 조회  548   |   추천  21

꼬물이가 콩만했을때가 생각이 나네요

입체로 얼굴도 보지못해서 너무 궁금했는데

드디어 출산을 하게 되었어요

김창훈 원장님께서 항상 응원의 말씀해주시고

할수있다 할수있다 너무 큰 힘이됬어요

그리고 출산후 씨익 웃어주시는데

안도감이 느껴져서 참 좋았어요 감사했습니다

입원실로 올라가 2박3일이 지나

조리원 입성!! 아무것도 몰랐던..

젖몸살이..무지한 탓인지 아무것도 몰라

아파 울고불고 가슴마사지를 받으러 갔어요

후 아파죽겠는데 받고나니 한결 나아졌어요

근데 어라? 있는동안 계속 봐주시는거예요

너무 잘 챙겨주셔서 감사했어요 미영쌤

집에와서도 생각이나요 매번 웃는얼굴로

이름 불러주시고 뭉친 가슴 다 풀어주시고

저희 애기도 이뻐해주시고ㅎㅎ

가슴마사지가 계속 무료라는게

참 메리트있고 좋았어요

벨라마사지도 받았는데 가슴마저 돈이 들면

산모들이 아파도 좀 부담이였을거같아요

밥도 너무 맛있고 둘째도 루시나 갈렵니다~

신생아실 선생님들 실장님 원장님

모두 감사했습니다♡

 

[출처] 루시나산부인과,조리원후기 (루시나산부인과) | 작성자 comon1306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추천 소스보기 
목록
- 이전글 : # 참 따듯했던 루시나조리원 후기 2021-01-14 10:24:57
- 다음글 : 쌍콤이 맘의 산후조리원 후기 2018-04-06 18:03:27